티스토리 블로그 닉네임 설정 개편 but...

2022. 1. 16. 10:22블로그/티스토리

티스토리에서는 하나의 계정으로 최대 5개까지 다른 블로그를 운영할 수 있습니다.

하지만, 다른 스타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싶다거나 아예 익명으로 다른 블로그를 운영하고 싶다고 해도, 그동안은 닉네임 설정이 '계정 관리'에 포함되어 있었기에 여러 개의 블로그를 운영해도 닉네임이 동일하게 나오기에 한 명이 운영하는 블로그라는 것을 다른 사람들이 쉽게 알 수 있었죠.

https://notice.tistory.com/2609

 

[안내] 블로그 별 닉네임 설정이 가능해집니다.

안녕하세요. 티스토리팀입니다. 하나의 계정으로 한 개의 블로그를 운영하시는 분이 많지만, 티스토리는 한 계정으로 한 개 이상의 블로그를 운영할 수 있습니다. 그래서 각각의 블로그에 다른

notice.tistory.com

 

그랬는데 드.디.어. 블로그별로 닉네임을 다르게 설정할 수 있게 됐습니다.

뭐, 사용자 입장에서 좋은 일이기도 하고, 이런 모습을 보면 티스토리도 나름 꾸준히 발전하는 방향으로 업데이트를 하고 있는 것 같지만, 항상 얘기했듯이 그 발전이 너무 더디다는 게 문제네요.

이번 닉네임 설정 개편도, 기술적으로는 쉽지 않을 수도 있겠지만, 겉으로 보기에는 정말 간단하고 유저들이 오랫동안 요청했던 것 하나를 적용하는 데 몇 년이 걸렸다는 걸 생각하면 점수를 후하게 주기는 많이 힘들 것 같습니다.

또한 이렇게 공지로 띄우는 업데이트 외에도 티스토리를 직접 쓰다 보면 공지 없이 자잘자잘하게 업데이트되는 사항들을 접할 수 있는데요, 그 업데이트들이 오히려 사용자에게 불편한 방향으로 움직이고 있다는 것도 문제입니다.

일단 생각나는 예를 들자면, 전에는 에디터에서 이미지를 한 번에 몇백 개 단위까지 바로 붙여넣기 할 수 있었는데, 어느새 최대 50장까지로 제한되도록 변경됐습니다.

처음부터 기술적 문제 때문에 제한이 있던 것이라면 이해가 가겠지만, 원래 되던 것이 안 되게 된 것은 명백히 문제가 있는 것이라고밖에 볼 수 없죠.

다음으로는, 원래는 (현재의 네이버 블로그에서 사용하는 스마트에디터 ONE처럼) 에디터 내에 입력하는 모든 요소가 개별적인 줄에서 기능했는데, 언제부턴가 블록형 구조로 변한 것을 예로 들 수 있을 것 같습니다.

 

https://hmseo91.tistory.com/1221

 

네이버 포스트 철수

오랜만에 네이버 포스트를 이용해서 게임 리뷰를 쓰려는데, 포스트 설정에서 이상한 것을 발견했습니다. '설정 - 포스트관리 - 시리즈관리 - 편집'의 경로를 따라 들어가면 포스트의 시리즈 공개

hmseo91.tistory.com

 

안 그래도 제가 예전에 네이버 포스트를 접은 이유 중 하나가 이 스마트에디터 3.0의 블록형 에디터였는데요, 네이버 포스트 유저들도 블록형 에디터가 불편해서 네이버 포스트 에디터 사용 옵션으로 ONE과 3.0 중에 선택할 수 있게 해 달라고 하는 점을 생각해 보면, 왜 이렇게 불편한 형태로 티스토리 에디터를 바꾼 것인지 정말 이해가 안 되네요.

저도 티스토리를 오래 사용하였으며 애정을 가진 유저로서 좋은 소식만 전하고 싶은데, 뭔가 네이버의 사례를 벤치마킹하려는 것 같으면서도 이런 식으로 네이버 블로그와 포스트의 안 좋은 점만을 베껴서 업데이트하고, 유저들이 당장 요구하는 간단한 업데이트는 세월아 네월아 하는 식의 운영을 보면 항상 볼멘소리를 할 수밖에 없다는 게 너무 안타깝습니다.

  • 프로필사진
    BlogIcon 오늘2022.03.11 13:23 신고

    안녕하세요. 질문하면 답변도 해주시나요? 지금 사용하고 있는 스킨이 뭐예요?
    블로그가 깔끔해 보이는데 잘 만든 것 같아서요. 좋은 하루 되세요.